뱃사공

이 이야기는 내가 살고있는 작은 마을에 가을에 지금 이루어집니다

지금은 저녁과 추운에 어두운 오면 너는 아무 상관이 없을 때, 당신은 대부분 내부에 앉아 있도록하고 아직 처녀 고등학교에 나 같은 사람을위한, 당신은 내가 적어도 3 번 자위 항상 흥분 그렇게 쉽게 될 날짜와 귀하가 어떤 미친하거나 여자 꼭 옷을 입고 있지만, 얼마 전에 나는 새로운 생각 해낸 프로그램을 찾는 희망 TV 채널 사이에 스크롤 있도록 자위하면서 보는 할 일이 있으면 항상 hornier 될 것입니다 매우 흥미로운하지만, 부모님이 집에 없어 때만 수행 할 수 있습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25 투표 : 5 2.64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창 Preening 씨발

나는 실업자, 그리고 더 이상 한동안 그렇게되었습니다 그 후, 나는 끝을 충족하기 위해 내 재정을 받아에 이상한 일을 많이 취했습니다. 내가 가진 한 작업의 모든 종류의이있었습니다. 세탁소에서 너무 칭얼하지 레스토랑에서 웨이터에 이르기까지. 에 대한 전 회사에서 근무하는 윈도우 청소기로 근무하고 많은 것을 체험 할 수있는 동안. 흥미로운 재미 있고 아름다운 두. 나는 아주 특별한 이유 아주 특별한 일을 기억 해요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17 투표 : 5 3.88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생일 파티

내 여자 친구 마리아의 생일이었다. 우리는 그녀가 하루 종일 나를 통해 결정한다고 합의했다. 그녀가 생생한 상상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, 거의 아무 것도 기대 때문에. 저녁에는 초인종이 울 렸죠. 나는 가서 문을 열었 외부 애나와 마틴 섰다. 몇 우리는 가끔 함께 시간을 보냈다. 분명히 안나, 내 여자 친구가 좀 더 서로 이야기. 저는 그냥 커피를 마시 오지했다고 곧 깨달았습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7 투표, : 5 2.57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다채로운

집에 페인트 칠을하는 것은 바로 꿈이 아니 한 일 없습니다! 적어도 Lasse 맘에 안하지만, 아직도 할 일은 여전히​​해야 할 일이었다. 그의 아내 레나, 많은 토론을 한 후 최소한 사용됩니다 색상과 음영에 합의했다. 가족을 시작할 때 그들은 스스로는 자신의 청춘의 날들에 집을 지어 있었고, - 존재의 고정 점은 loomed. 아이들은 현재 비어 nesters 몇 년 Lasse 모두 있었고, 아내는 오십마르크을 통과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9 투표 : 5 2.89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네 전 그냥 22 세 켜져 여자 아이 야, 나는 내 생일에 대해 알려 알았는데. 나는 마지막 손님 한 후 문을 폐쇄하고 밖으로 숨이 차서. 마지막으로, 우리는 혼자 있었다. 내 사람, 요한이 앉아 있던 거실로 갔다, 우리는 저녁에 무엇을해야하는지 물었다. 그 사람은 우리가 잘 먹고 그냥 TV 앞에 앉아 안고 것이라고 생각 hadde했다 그럼 그 사람은 샤워로 저를 잡 혔죠 그리고 그는 내게 옷을 입고 와서 것이라고 말했다. 나는 샤워에서 나왔을 때, 그는 실제로 나에게 옷에 넣어했습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6 투표 : 5 3.17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자전거 휴가 시즌의 연속 - 모든 시설이 완비 된 Lene로

샤워의 아침 Lene 짓을하고 우리가 서로를 느끼는 것을 숨기려 한 후. 우리는 안아 키스하고 관계의 시작이므로 그 일반적으로 싸구려 같았습니다. 우리는 몇 차례 몰래 빠져했지만 고급 껴안고 키스 이외의 충분한 시간을 단 한 번도 받아 본 적이 없다. 우리는 우리가 캠프에 온 다음 번까지에 오지 않았어.

강렬한 여름 햇볕에 하루 종일 타 후, 우리 대부분 아주 땀이 왜 모든 사람이 즉시 샤워로 토큰을 구입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10 투표 : 5 3.70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간식 시간

난 단지 소유자 및 I와 한 직원에 대한 것입니다이 도시에서 덜 차고에서 일하고 있어요. 지금 휴가이기 때문에 그래서 제가 좋아하고 여름 근로자는 누구인지가.

카린은 그녀의 이름이며, 대부분의 경우 18 년, 그녀는 학교에갑니다 만 할 것이 충족 끝나는 여름 작업을해야합니다.

그녀는 3 주 전에 가입을 할 때, 그녀는 아마도 그녀는 함께 일 것 세 완전히 외국 사람이었습니다 놀랍 생각은 아니 꽤 수줍어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20 투표 : 5 3.65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아침에 비비기

그게 2 년 전 여름 나는 중앙 스웨덴의 호텔에서 아침 식사를 호스트로 일했습니다. 제가 방에 노크 어느 날 아침으로 다음 약간 나이 많은 여성은 최소한의 거의 투명한 옷을 입고 문을 열었습니다. 그녀는 약간 나이가 많았고, 그래서 생각하지만 그녀의 몸은 내가 본 가장 매력적인들이었다. 대형 통통 가슴이 내가 이전에 경험 일의 가장 바깥에 나간 허리. 제가없는 척하고 다니지하려하고, 방에 들어 와서 테이블에 아침 식사 트레이를 넣어, 그럼 자신을 면제하고 벗어나려고 노력 했죠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9 투표 : 5 3.56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금요일 밤!

이 내가 아침 식사를 먹고 평소처럼 일을하러 나간 다음 평소처럼 집에 돌아 생각 다른 일 같은 일반 일 것입니다. 하지만 문 앞에 도착했다 막 전화가 와서 있으며 전화 나 금요일 밤 어차피 가서 그 어의 맥주를 마시 싶어 내 직장 동료 (여자)이었고 내가 그렇다고 있도록 너무 지루 했어요, 물론 좀 빨리 수유를하고 샤워로에게 서둘러 가는게 그녀는 19 번 와서 날 데려 것이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3 투표 : 5 2.33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

프랑크푸르트

저희 본사는 프랑크푸르트에 있으며 제가 거기있을 때, 나는 항상 그들을 통해 예약 호텔 있었다. 지금은 결혼 한 상사와 방문 내가 호텔 예약을 생각하는 일을 완전히 민간 있었다, 그래서 나는 공항에서 전화가 예약 곳 궁금 할 때, 내가 더 방이었다없는 것, 어느 한 더 본사 없었다. 비서가 프랑크푸르트 잊어에서 즉시에 세 박 아무 소용이, 호텔 방 주변 전화 만했습니다. [...] 읽기 sexnovell»

Usel!GodkändBraMycket braSuverän! (평균 8 투표 : 5 3.00 아웃)
Loading ... 로드 중입니다 ...